NEWSLETTER

에어프레미아 뉴스레터

NEWSLETTER

에어프레미아 뉴스레터

여행을 떠나는 기분으로 편안하게 읽을 수 있는 편지를 보내드립니다.

에어프레미아의 이야기, 항공 및 여행 관련 인사이트, 그리고 고객의 선택을 들어보는 설문 등 여러분께 도움이 되는 다양한 내용을 전해드릴게요.

2021WHY WE'RE FLYING #056 안녕, 제주 지금 출발합니다 : )

조회수 1097

AIR PREMIA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WHY WE'RE FLYING #56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ISSUED. 02/08/2021


 에어프레미아의 취항 일정과 새로운 홈페이지 오픈 소식을 전해 드립니다 !
오랜 시간 동안 우리에게 애정어린 관심과 응원을 주셨던 뉴스레터 구독자 여러분께 가장 먼저 첫 취항 일정과 예약 소식을 안내 해드려요. 에프의 찐 덕후가 아니면 볼 수 없는 특급 소식두 눈 크게 뜨고 봐주세요.


에프 on the Next Level, 첫 ! 취항의 문을 열어! 😎
에어프레미아는 2021년 811부터, 김포~제주 여객 노선 첫 취항 합니다!  
08월 03일 10시(오전)부터 공식 홈페이지(www.airpremia.com)에서 탑승권 구매를 할 수 있습니다.
온라인 체크인, 수하물 규정, 도움이  필요한 손님 등에 여정에 대한 자세한 안내도 확인 하실 수 있어요!

제주도의 여름, 가을을 마음껏 만끽하시고 싶은 분들!
'당일치기로 제주도 여행해야지~!' 완생을 꿈꾸는 바쁜 미생 직장인들! 모두 집중 ! 
지금부터 에어프레미아의 첫번째 운항 스케줄을 안내 해드립니다. 
일출과 야경, 모두 볼 수 있는 YP 비행✈️

에어프레미아가 신규 취항하는 김포~제주 여객 노선은 매일 오전 6시 30분, 오후 18시 45분 김포 국제공항을 출발합니다! 제주~출발편은 매일 오전 8시 40분, 오후 21시 15분에 제주 국제공항을 출발해요.
해당 운항편은 정기편으로 21년 08월 11일부터 21년 10월 30일까지 운영됩니다. 모든 노선에는 309석 규모의 드림라이너 B787-9이 투입된다는 것! 기존 항공기 대비 1.5배 커진 B787-9의 창문과 함께 여러분의 다채로운 하늘을 마음껏 누려보세요✨


지금까지 이런 좌석은 없었다, 비즈니스인가 이코노미인가!

에어프레미아를 처음 선택하는 분들은 '이 항공사는 좌석이 어떻게 되어 있는거야?' 라는 생각이 드실 겁니다.
그런 분들을 위해 에어프레미아 B787-9 객실 360° VR 영상을 준비했어요! 지금 바로 에어프레미아 공식 Youtube에서 프레미아의 좌석을 VR로 즐겨보세요! 😎 

Weekly NEWS
첫 취항 탑승과 함께 Lucky Draw의 행운을!

에어프레미아는 첫 취항일인 8월 11일 전 항공편에 탑승하는 승객에게 드릴 다양한 선물을 준비하고 있다. 
787 드림라이너, 코로나 19에 안전한가?

사람들은 항공기안에서 코로나 19의 전염성이 더 높을 것이라 우려한다. 하지만 이것은 사실이 아니다.

Editor Kim's Choice !
첫 취항과 홈페이지 오픈 소식 잘 보셨나요?
이번 뉴스레터부터 다양한 스토리를 여러분께 전해드려요!  영화 같은 일상, 때로는 영화보다 더한 일상을 살아가는 여러분의 사연을 언젠가 뉴스레터에 소개하는 날을 꿈꿉니다 :) !
기다릴게 어서 와 (By. Captain Shin)
자랑 좀 하려고 고교 동창 친구를 불러냈다. “우리 드디어 취항한다!” “취항? 아~ 너 회사 옮겼다고 했지? 어디라고?” “에어프레미아라고 했잖아.” “에어…뭐? 에어…피래미?"  
누군가 무지개를 보게 되면 (By. Crew Choi)
승준생 (승무원 준비생) 딱지를 떼고 승무원이 된 지 어언 1년이 다 되어간다. 비행 한 번 해보지 못한 1년 차 승무원이라는 말이 좀 아이러니하지만, 지금 나는 첫 비행을 앞두고 있다.  
돌 바람 그리고 엄마의 섬 (By. Crew Sin)
“평생 의식을 회복하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.” 뇌출혈로 쓰러진 엄마의 수술실 앞에서 의사에게 들었던 말이다. 스물한 살, 아직 엄마의 품이 필요했던 나에겐 가혹한 말이었다.  

문의 및 파트너 제안

contact@airpremia.com


취재 및 인터뷰

press@airpremia.com

에어프레미아(주) Air Premia Inc.   |  대표 심주엽

서울시 강서구 공항대로 248, 4층 

ⓒ 2018  Air Premia Inc. All Rights Reserved.


에어프레미아(주) Air Premia Inc.   |  대표  유명섭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사업자등록번호 864-81-00738  |  예약센터 1800-2626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서울특별시 강서구 공항대로 248, 4층


문의 및 파트너 제안

contact@airpremia.com


예약 관련 문의

cs@airpremia.com





취재 및 인터뷰

press@airpremia.com

ⓒ 2020  Air Premia Inc. All Rights Reserved.